• HOME
  • 콘텐츠
  • 컬쳐&라이프
  • 역사 오디세이

역사 오디세이

보기설정
  • 왕의 칭호 vs. 황제의 칭호
    35.
    왕의 칭호 vs. 황제의 칭호 선택됨
    • 2020.07.13
    • 7분
    • 755
    • 17
    • 39
    • 0
    • N
    삼국통일의 기반을 닦은 신라 김춘추의 묘호는 태종이다. 중국 역사상 가장 위대한 황제로 꼽히는 당나라 이세민의 묘호도 태종이다. 훗날 같은 묘호 때문에 한바탕 풍파가 일어나는데...
  • 천하 vs. 세계
    34.
    천하 vs. 세계 선택됨
    • 2020.06.15
    • 7분
    • 777
    • 19
    • 35
    • 0
    • N
    천하란 무엇일까? 우리가 알고 있는 근대 세계와는 무엇이 다른 걸까? 이 둘의 차이점을 알아본다.
  • 동양의 용 vs. 서양의 용
    33.
    동양의 용 vs. 서양의 용 선택됨
    • 2020.05.18
    • 7분
    • 881
    • 26
    • 37
    • 0
    • N
    동양에서 용은 인간에게 좋은 일을 가져다주는 상상의 동물이다. 반면 서양에선 악한 동물로 취급되는데... 왜 상상의 동물이 동서양에서 정반대의 상징이 되었을까?
  • 메소포타미아 vs. 알자지라
    32.
    메소포타미아 vs. 알자지라 선택됨
    • 2020.04.20
    • 6분
    • 959
    • 23
    • 40
    • 1
    • N
    정작 메소포타미아에 사는 사람들은 그곳을 ‘메소포타미아’라고 부르지 않는다고 한다. 어떻게 된 걸까요? 그렇다면 무엇이라고 부르는 걸까?
  • 그리스 신화 vs. 북유럽 신화
    31.
    그리스 신화 vs. 북유럽 신화 선택됨
    • 2020.03.09
    • 7분
    • 970
    • 24
    • 43
    • 0
    • N
    그리스 신화와 함께 유럽 문화의 두 얼굴을 보여주는 북유럽 신화의 세계로 들어가서 두 신화를 서로 비교해본다.
  • 켈트 vs. 앵글로색슨
    30.
    켈트 vs. 앵글로색슨 선택됨
    • 2020.01.13
    • 6분
    • 1,039
    • 26
    • 41
    • 0
    • N
    켈트족은 과연 누구일까? 그들은 앵글로색슨족과 어떤 관계를 맺어 왔을까? 두 민족의 역사를 통해 자세히 살펴본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