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HOME
  • 콘텐츠
  • 리더십
  • 처세(處世)의 기술

처세(處世)의 기술

보기설정
  • 삼인성호를 조심하라!
    58.
    삼인성호를 조심하라! 선택됨
    • 2019.07.01
    • 7분
    • 2,190
    • 28
    • 63
    • 0
    • N
    아는 사람 하나 없는 조직에 부임한 신임리더, 그가 가장 조심해야 할 것은 무엇일까? 특히 부임하자마자 조직에 말많은 사건이 일어났다면?
  • 초심의 깊이
    57.
    초심의 깊이 선택됨
    • 2019.06.03
    • 7분
    • 2,531
    • 37
    • 73
    • 0
    • N
    직장을 옮기고, 심지어 직종을 옮기는 상황은 누구에게나 쉽지 않다. 이전 직장과 다를 수밖에 없기 때문! 힘겹다고 느껴지는 순간, 우리가 돌아볼 것은 단 한가지다.
  • 승진하더니 사람이 달라졌다?
    56.
    승진하더니 사람이 달라졌다? 선택됨
    • 2019.04.24
    • 8분
    • 2,229
    • 33
    • 65
    • 0
    • N
    같은 직급, 같은 업무를 할 때는 세상 친절하고 좋은 사람이었던 선배가 팀장이 되자, 돌변했다? 그는 정말 달라진 것일까? 자리가 정말 사람을 바꿀까?
  • 의리가 밥 먹여 준다고?
    55.
    의리가 밥 먹여 준다고? 선택됨
    • 2019.04.03
    • 7분
    • 1,875
    • 38
    • 65
    • 0
    • N
    이직을 결심했는데, 의리를 말하며 붙잡는 오너! 이직과 잔류 사이, 당신의 선택은 무엇이어야 할까?
  • 나 없으면 회사 안 돌아간다?
    54.
    나 없으면 회사 안 돌아간다? 선택됨
    • 2019.02.27
    • 8분
    • 1,759
    • 33
    • 67
    • 0
    • N
    "우리 회사는 내가 다 먹여 살린다!"라고 생각하는 직장인이 의외로 많다. 내가 없으면 안 돌아갈 것 같은 회사, 하지만 실제로는 그렇지 않다.
  • 사업은 아무나 하나?
    53.
    사업은 아무나 하나? 선택됨
    • 2019.01.30
    • 8분
    • 1,615
    • 37
    • 61
    • 0
    • N
    조직에서 어느 정도 경력과 노하우를 쌓고, 인정받고 있다면 '독립'을 생각해보기 마련! 하지만 유능하다고 해서 모두가 사장감은 아니다?